증여, 언제 하는것이 좋을까?

2021. 3. 24. 11:47아재력 뻔한 이야기(아재수다)

반응형

여러분 안녕하세요? 클리어입니다.

요즘 강남이나 송파 부근 사모님들과 상담을 하다보면 과거와는 달리 상속세에 대한 궁금증을 무척 많이 가지고 계시다는 것을 느낍니다.

이에 발맞춰 증여에 대한 궁금증도 많이 가지고 계신데요,

왜 포커스가 상속과 증여로 갔을까요?

모두 알다시피 세금은 내기 싫은 것으로 생각합니다.
그렇다고 세금을 내지 않을 수는 없는 것이니까요.

그렇다면 대부분 세금은 내되, 가급적이면 적게 내고 싶어 합니다.

과거 가게에서 물건을 살 때 현금거래를 하면 조금 할인 해 줬던 것처럼 많은 분들은 같은 조건일 때 조금이라도 세금을 덜 내고 싶어 하십니다.

그런데, 상속세라는 것은 재산이 있으면 피할 수 없는 것입니다.

왜냐구요? 인간은 누구나 죽거든요.

그래서 가급적이면 상속세를 덜 내고싶고, 그러다보니 상속과 증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입니다.

똑같은 재산을 가지고 있어도 누군가는 세금을 더 내고 누군가는 분명히 세금을 덜 내고 있거든요.


그리고 솔직히 이야기하면 지금 상속을 걱정하시는 6-70대 분들의 경우, 건너 건너 아는 사람이 국세청이나 그 부근에서 일 하는 사람이 있으면
어떻게 어떻게 하다보면 세금을 덜 내고 끝나는 경우도 왕왕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 어떻습니까? 국세청은 PCI라는 시스템을 도입하여 조금이라도 더 세금을 더 걷으려는데 혈안이 되어 있습니다.

그렇다면 내가 힘들게 번 돈, 가급적이면 세금을 덜 내고 내 가족에게 줄 수는 없을까? 라는 결론에 도달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앞으로 블로그를 통해 상속세와 증여세에 대한 간단한 내용을 기재할 것입니다.

이 내용이 무조건 맞을 수도 없는 것이지만 일종의 가이드라인이 되길 바랍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1 2